보화와 진주
마태복음 13장44절~46절

홍성필 목사
http://www.ikahochurch.com
ikahochurch@gmail.com

설교 내용을 전도지 용으로 축소 편집한 글들입니다.

마태복음 13장44절~46절
“천국은 마치 밭에 감추인 보화와 같으니 사람이 이를 발견한 후 숨겨 두고 기뻐하며 돌아가서 자기의 소유를 다 팔아 그 밭을 사느니라 또 천국은 마치 좋은 진주를 구하는 장사와 같으니 극히 값진 진주 하나를 발견하매 가서 자기의 소유를 다 팔아 그 진주를 사느니라”

선교후원
KB 국민은행 079-21-0736-251 홍성필
여러분의 기도와 섬김이
선교의 횃불을 밝힙니다.
 

천국은 어떻게 해야지만 얻을 수 있을까요. 그것은 이 두 사람이 어떻게 해서 밭에 있는 보화와 지극히 값진 진주를 찾을 수 있었는가 하는 것을 생각해보면 알 수 있습니다.
이 사람들이 보화와 값진 진주를 발견할 수 있었던 이유는 다른 게 아닙니다. 이를 얻기 위해 열심히 찾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이야기에 등장하는 이 사람들은 바로 그 보화, 그리고 그 진주한테 초점을 맞춰서, 이를 얻기 위해 열심히 찾아 다녔습니다. 아마도 눈에 불을 켜고 찾아 다녔을 것입니다. 그랬더니 어떻게 되었어요? 예, 마침내 발견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다른 사람들은 그게 보화인지 몰랐습니다. 자신들이 직접 보았다 하더라도 그것이 그렇게 정말로 값어치가 있는 진주인지를 알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이 보화와 진주를 열심히 찾았던 그들은 단번에 이를 알아보았던 것입니다.
혹시 천연수정을 보신 적이 있으신지 모르겠습니다. 그것은 반짝이고 아름다운 보석입니다. 하지만 그 수정이 들어 있는 돌 표면을 보면, 그냥 길가 어디에나 있는 그런 돌멩이입니다. 저 같은 비전문가가 보면 전혀 알아볼 수가 없어요. 하지만 전문가가 보면 어떻습니까. 우리 눈으로는 전혀 알아볼 수 없음에도 불구하고, 전문가는 무엇이 천연수정이 있는 돌이고, 무엇이 그냥 가치 없는 돌멩이인지를 구분할 수가 있는 것입니다. 그렇게 찾아낸 천연수정이 있는 돌을 갈라보면 그 안에는 아름다운 수정이 빼곡히 차 있는 것이지요.
일요일에 교회를 가요? 예배다 봉사다 하면서 하루를 보내요? 인간적인 생각으로는 안 하려고 하는 것이 당연합니다. 하지만 그렇게 되면, 정말 그 안에는 귀한 천연수정이 가득 들어 있는데, 이것을 가져가라고 하면 필요 없다면서 버리고 가는 사람과 같다는 것입니다.
천국도 마찬가지입니다. 그 가치를 아는 사람, 진정으로 그 천국이 귀하다는 것을 알고, 말씀과 복음의 가치를 아는 사람은 하나님을 사모합니다. 예수님 알기를 갈망합니다. 예수님을 찬양합니다. 예수님의 십자가를 생각할 때마다, 나를 위해서 이 땅에 오신 주님, 나를 위해서 십자가에 달리신 주님, 나를 위해서 죽으신 주님, 나를 위해서 부활하신 주님, 나를 위해서 하늘로 올라가신 주님, 나를 위해서 성령님을 보내주신 주님이 너무나도 감사하게 느껴지는 것입니다.
우리에게 있어서 최대의 보화이자 유일한 보화는 바로 그리스도 예수님이십니다. 우리의 삶 속에서 다른 것은 잃어버려도 됩니다. 그러나 예수님만은 잃어버려서는 안 됩니다. 왜냐하면 예수님이야말로 이 세상에서 가장 큰 보화, 유일한 보화이기 때문인 것입니다.
이제 더 이상 좌절도 낙심도 슬픔도 없습니다. 우리의 좌절과 낙심과 슬픔은 이미 예수님께서 십자가에 못 박으셨기 때문입니다. 우리 모두 주님의 나라에 이르기까지 예수님이라고 하는 진주 보화와 예수님의 십자가만을 굳게 잡고, 기쁨과 감사와 즐거움으로 힘차게 나아가며, 하루하루 승리하는 우리 모두가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 →

← 알았더라면

 

홍성필 목사 글들 메뉴

이카호중앙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