셉의 재회
The reunion of Joseph
 

성필 목사
기린선교회 kirin.kr
kirinmission@gmail.com


"요셉의 재회"
완전판 PDF 다운로드

제2장 갈등 제2회

- 요셉의 형들, 좌측 의자를 향해 그 자리에 무릎 꿇고 절을 한다.

- 웅장한 음악이 울리고, 화려하고 권위 있는 예복을 차려 입은 요셉이 좌측 의자 뒤에서 입장하고 자리에 앉는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고개를 들라 하신다.

- 형들, 두려워하며 천천히 고개를 든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너희들은 어디에서 왔고, 이 나라에 온 이유가 무엇인지 하문하신다.

르우벤 : (큰 소리로) 시, 신들은 곡식을 사기 위해 가나안 땅에서 왔사옵니다.

통역관 : (요셉에게 말을 전한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크고 권위 있는 목소리로) 네 이놈들! 너는 내 눈을 뭘로 보느냐. 나를 속일 수 있을 줄 알았는가! 네놈들은 이 나라를 엿보러 온 첩자들이니라!

르우벤 : 아, 아니옵니다! 그게 무슨 말씀이십니까!

시므온 : 저희들은 그저 가나안 땅에서 곡식을 사러 왔습니다요. 자, 보세요. 이게 곡식을 사기 위해 가지고 온 돈입죠. 첩자라뇨! 저희 같은 미천한 것들한테 무슨 다른 뜻이 있겠습니까.

레위 : 맞습니다. 여기 있는 우리는 모두 다 한 아버지한테서 나온 한 형제이옵니다. 그런데, 첩자라니요. 절대 그렇지 않사옵니다. 자, 우리를 뒤져보시오. 무기 같은 것도 없고 무슨 수상한 것이라고는 하나도 없사옵니다. 어찌 그런 말씀을 하신단 말입니까?

통역관 : (요셉에게 말을 전한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고얀 것들. 네놈들이 어느 안전이라고 거짓을 꾸미느냐. 너희들은 이웃 나라에서 이 나라 틈을 엿보러 온 첩자들이니라. 내 일찍이 주변국들이 이 나라의 풍족한 식량을 약탈하기 위해 호시탐탐 틈을 노리고 있다는 사실을 모를 줄 아느냐. 만약에 솔직히 털어놓는다면 이번만은 용서해줄 것이야. 어서 이실직고 하지 못할까!

르우벤 : 각하! 저희는 그냥 가나안 땅에 사는 한 가족이옵니다! 첩자라니요! 당치도 않습니다! 저희들은 열두 형제인데…….

통역관 : (요셉에게 말을 전한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열두 형제라고 했겠다? 그런데 너희는 지금 열 명 밖에 없지 않느냐.

르우벤 : 그게 저……마, 막내는 지금 집에 저희 아버지와 함께 있고요, 그리고, 또 한 형제는……또 한 형제는……(고개를 숙인다) 옛날에 없어졌사옵니다…….

통역관 : (요셉에게 말을 전한다)

요셉 : (통역관에게 말을 한다)

통역관 : 이제야 서서히 본색을 드러내는구나. 내가 너희들을 첩자라 한 것이 바로 이 때문이니라. 네놈들의 말에 막내가 가나안 땅에 네놈들 아비와 함께 있다고 하였으니, 그 막내를 데려오거라. 만일 네 막내를 데려오면 네놈들의 말이 사실로 증명되려니와, 만에 하나 못 데려온다면 네놈들이 여기서 영원히 나가지 못할 줄 명심하라. 이제 너희 중 하나를 내가 보낼 것이니, 네놈들이 살아 돌아가고 싶다면 속히 막내를 여기로 데려오너라. 알겠느냐!

제2장  갈등  제3회 →

← 제2장  갈등  제1회

요셉의 재회 표지

기린선교회